• 로그인
  • 회원가입

  • Home
  •    |    대학
스위치

경일대 학사민원 챗봇시스템, 내년 1월 정식 서비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박종문기자
  • 2019-11-04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경일대는 시간·장소에 상관없이 채팅 프로그램을 통한 민원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능형 민원 챗봇시스템을 12월부터 구축해 내년 1월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경일대는 최근 국내 인공지능기업 코난테크놀로지(대표 김영섬)와 함께 시간·장소에 상관없이 채팅 프로그램을 통한 민원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지능형 민원 챗봇시스템을 구축한다고 밝혔다. 챗봇은 채팅과 로봇의 합성어로, 사용자가 인공지능 컴퓨터와 실시간으로 대화를 주고받으며 정보와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기술이다.

경일대 인공지능 챗봇 시스템은 1대 1 방식의 개인서비스를 포함한 포괄적 민원서비스로 지역대학 중에서는 최초로 지능형 챗봇 기술을 활용하여 재학생 및 졸업생, 교직원 등에게 상시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1억여원의 예산을 투입해 오는 12월부터 우선 파일럿 형식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정식 서비스는 내년 1월 오픈한다.

챗봇을 통해 제공될 서비스는 학사 및 행정 모든 분야에 해당된다. 재학생들은 휴·복학, 장학, 수강, 학적, 병무 등 모든 학사행정 관련 질문을 입력하면 인공지능 챗봇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24시간 답변을 해준다. 시스템 구축을 담당하고 있는 코난테크놀로지는 핵심역량인 자연어 처리기술(NLP, Natural Language Processing)을 적용해 주 사용자인 학생들에게 친숙한 대화형 방식으로 접근할 예정이다. 사용자가 챗봇 대화창에 입력한 질문을 자연어 이해기술(NLU, Natural Language Understanding)을 통하여 이해하고, 자연어 생성기술(NLG, Natural Language Generation)을 바탕으로 형태소 생성, 구문 생성, 어휘 선택, 발화 과정을 통해 발화될 답변을 생성한다.

코난테크놀로지는 20년 이상 쌓아온 550만개 이상의 형태소 사전 등을 통하여 한국어, 자연어 처리에 대한 독보적 역량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활용하여 경일대 홈페이지 데이터와 온라인 민원 데이터를 수집, 분석, 가공하여 보다 만족스러운 품질의 답변들을 채워나가고 있다.

박종문기자 kpj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