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무함마드, 女육상 400m 허들 세계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7-30

달리 무함마드(29·미국)가 육상 여자 400m 허들 세계신기록을 세웠다. 무함마드는 29일(한국시각) 미국 아이오와주 디모인에서 열린 미국육상선수권대회 여자 400m 허들 결선에서 52초20으로 1위를 차지하며 세계기록까지 바꿔놨다. 종전 기록은 2003년 율리야 페촌키나(러시아)가 작성한 52초34다. 무함마드는 비가 내리는 악조건에서도 역주했고, ‘신성’ 시드니 매클로플린(20·52초88)의 추격을 뿌리쳤다. 동시에 16년 묵은 세계기록을 경신했다. 무함마드는 2019년 도하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출전권을 확보했다. 연합뉴스